"나도 나만의 작은 숲을 찾아봐야겠다"

-영화 '리틀 포레스트' 중 혜원(김태리)의 대사


영화 '리틀 포레스트'의 가장 핵심적인 스토리텔링이기도 합니다.


삶 가운데서, 일상 가운데서,

워낙에 삭막한 현실의 무게가 있는 곳에서 

나만의 작은 숲, 전원을 찾고 누린다는 것은 결코 쉽지 않습니다.


그럼에도 그것을 찾아봐야 할 것 같습니다.

결국 저 자신도 자연의 일원이고, 결국은 자연으로 돌아갈 테니까요,


<강원도 대관령 하늘목장>


<The Pasture- Dr. Z. Randall Stroope>


Z Randall Stroope는 저와 현재 페이스북 친구이기도 하면서,

지금도 활발하게 합창지휘자로서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는 음악가입니다.


그가 작곡하고 지휘한 "The Pasture"(Pasture=목장)이라는 제목의 이 합창곡은 여러 작곡리스트 가운데서도

가장 아름다운 합창곡이기도 하고, 지금도 많은 합창단이 연습하고 발표를 하고 있는 곡이기도 합니다.



이 곡이 너무 좋았다고 페이스북으로 메시지를 보내기도 했는데 

그저 감사하다고 겸손하게 말씀하셨고 당시 제가 속한 합창단에서 이 곡을 연습하고 있다고 알리기도 했습니다.

(아쉽게도 전 지금은 그 당시 속한 합창단을 퇴단한 상황입니다. 직장업무로 인해 평일 연습이 불가능해서....)


지금도 잘 생긴 노신사이시죠

영혼이 맑으신 분이셔서 합창도 참 맑게 만드시는 분 같습니다


Z.Randall Stroope (1953- )

합창지휘자, 작곡가, 교수이다.

뉴멕시코 앨버커키에서 태어났으며, Stroope는 세실 Effinger 및 Normand 록우드,

(둘은 프랑스의 유명한 선생인 가브리엘 포레의 제자들이다) 두 학생들과 함께 작곡을 공부했다. 

그는 중학교의 합창음악교사인 아내와 함께 마를렛톤에서 살고 있다.


1977년에는 콜로라도대학에서 성악연주 마스터 과정을 이수했다. 

그리고 애리조나 주립대학에서 합창지휘 박사과정을 공부했다. 그리고 지휘공부는 Dr. McEwen과 Hillis에게 사사했다.

Stroope는 유럽의 여름 음악 축제에 예술 감독으로 일하기도하고 , 

자주 카네기 홀, 링컨 센터, 워싱턴 내셔널 성당과 기타 잘 미국에서 알려진 장소에서 연주를 실시하고 있다. 

또한 로마, 이태리 국제 합창 축제의 예술 감독이다. 

그는 모차르트의 탄생 '2백50번째 축하의 일환으로. 오케스트라와 합창을 비엔나와 잘츠부르크에서 연주한다.

그는 프랑스, 네덜란드, 홍콩, 스페인, 일본, 호주, 체코 공화국, 남아프리카 공화국, 중국, 러시아, 일본, 스웨덴 등 

15 개 나라의 전문 앙상블 팀을 데리고 연주 여행을 하기도 했다.


Stroope는 개인적으로 그의 음악을 녹음하는 일에 주력하고 있다. 

그리고 그의 음악을 자주 라디오 및 텔레비전 방송을 통해 들을 수 있다.

(출처 : 다음 카페 "합하세"<합창으로 하나되는 세상>)



고단한 목요일 밤,

이 합창곡을 들으면서 휘게(Hygge)를 즐깁니다.


세상은 아직 이런 아름다운 자연과 아름다운 목소리가 있습니다. 그렇기에 살아갈 수 있습니다.


<강원도 대관령 하늘 목장에서의 양떼>


#여러분의 "공감" "댓글그리고 SNS "공유"는 저의 블로그를 더욱 풍성하게 만들어 주신답니다

(공감은 로그인을 안하셔도 가능합니다^^)


#이 블로그는 구글-크롬에 최적화되어 있습니다(http://www.google.co.kr/chrome/)



 






  1. 봉리브르 2018.10.12 07:40 신고

    아름답고 신선한 대자연의 공기가
    느껴지는 기분입니다.
    보이는 것이라고는
    아파트와 빌딩뿐인 우리나라
    분위기와는 너무도 다르네요.
    우리나라는 요즘 지방에 가봐도
    어디에나 아파트가 즐비하더라구요.
    아주 산골지역이라면 좀 다를지 몰라도요..^^

    • 둘리토비 2018.10.13 01:07 신고

      "목가적"이라는 말이 참 그립습니다.
      천연의 자연, 그 푸르른 모습들이 정말 그립습니다~

  2. NeoTrois 2018.10.12 08:21 신고

    우리 모두는 자연으로 돌아가는 것이 아닌가 합니다.
    대관령 하늘 목장의 양떼가 행복해 보입니다~~~

  3. 바람 언덕 2018.10.12 10:52 신고

    제목 그대로 향기로운 음악이네요.
    듣고 있으면 심연으로 깊이 빨려들어가는 것 같아요.

    • 둘리토비 2018.10.13 01:09 신고

      쉼을 주기에 정말 좋은 음악이고 배경입니다
      사색, 사유하게 하는 마법과 같은 합창이죠~

  4. 공수래공수거 2018.10.12 13:05 신고

    The Pasture 합창곡이 참 마음을 평안하게 해주네요.
    저도 내일은 마음의 안정을 찾으려 여행을 가 볼까 합니다.
    숲과 바다좀 보고 올께요..아니 걸으러 갑니다^^

    • 둘리토비 2018.10.13 01:10 신고

      네 다가오는 주말,
      자연과 벗삼는 좋은 시간들을 맞이하시길 바라겠습니다.

      자연도 반가히 맞아줄거에요~^^

  5. *저녁노을* 2018.10.12 13:18 신고

    음악도 좋고....
    분위기 너무 좋아 보입니다.

    잘 보고가요

  6. 『방쌤』 2018.10.12 15:47 신고

    나만의 숲
    저도 있었으면,,,^^
    자연의 맑은 소리, 너무 좋습니다.

  7. Bliss :) 2018.10.13 05:34 신고

    팬심으로 페이스북 메시지도 주고 받고 좋은데요?^^ 제가 머문 곳도 숲이 가장 많은 나라 2위답게 어딜가나 푸르름이 있어 참 좋은 것 같아요. 지구온난화, 환경오염이 점점 심각해져 가고 있기에 본래의 자연의 귀함을 갈수록 느끼게 됩니다. 덕분에 저도 아름다운 목소리를 듣고 갑니다. 해피 주말 되세요!

    • 둘리토비 2018.10.13 22:10 신고

      기분좋은 그리고 감사함의 충만한 시간이 있는 주말입니다~. 동일한 인사를 전합니다~^^

  8. luvholic 2018.10.13 23:10 신고

    영화 리틀포레스트 보고 잔잔한 위안을 받았어요 :)
    시골에서 살고싶다, 까지는 아니지만
    종종 당일치기로 시골이나 산 어귀, 강변으로
    여행을 가려고 합니다~!!
    노래도 하나의 '작은 숲'이 될 수 있음을 느끼고 가요~

    • 둘리토비 2018.10.14 15:54 신고

      "숲"이라는 쉼, 휴식, 안정의 부분들이
      알고보면 우리 주위에 많습니다.

      다만 너무나 바쁘고 생각의 틀을 막는 우리의 일상의 부분들이
      이런것들을 찾는 것을 방해를 하고 있는 것이죠

      그래도 꾸준하게 그 "숲"의 가치를 찾고 누리셨으면 합니다~^^

  9. 까칠양파 2018.10.14 15:07 신고

    오늘을 마무리하는데 딱 좋은 음악이네요.
    밀린 댓글 작업 중인데, 음악을 들으면서 하니 너무 좋아요.ㅎㅎ

  10. winnie.yun 2018.10.14 17:18 신고

    작업하면서 천천히 올려주신 음악을 들어봤습니다.
    듣는것 만으로도 마음이 편안해지고 차분해지는 느낌이네요. 아름다운 선율과 함께 합창의 목소리도 잘 어우러지니.. 참 좋은 곡이었습니다.

    • 둘리토비 2018.10.14 21:37 신고

      잘 들어주시고 느낌도 나누어주시니 감사합니다.
      우리 모두가 이런 평화롭고 맑은 소리를 그리워하는 것이겠지요.

      그런 평화로움이 늘 함께하는 새로운 한 주 되시길 바라겠습니다~^^

  11. 콘룡 2018.10.14 21:03 신고

    노래 듣고 있는데...
    마음이 차분해지면서 뭔가 울림이 있는 것 같아요 ... 신비한 느낌이네요!!!
    와 ... 대관령 하늘 목장은 진짜 외국같은 느낌이네요... 우리나라 아닌줄 알았어요 ㅎㅎㅎ

    • 둘리토비 2018.10.14 21:40 신고

      여기 대관령 하늘 목장,
      그리고 제주도의 1100고지,
      그외 여러 곳........

      한국에서도 아름다운 곳이 참 많습니다.
      이미 있는 곳, 그리고 아름다운 음악과 함께한다면,
      우리의 일상도 더욱 맑고 자연의 생동감있는 느낌이 충만하지 않을까...그리 생각한답니다~^^

  12. 4월의라라 2018.10.15 10:31 신고

    음악 참 좋네요. 합창은 어릴 때 교회 성가대 했던 기억이 있어요.
    연말이 다가올 무렵 한 달 넘게 매주 2,3번씩 연습했던 기억이, 그 기억이 참 좋거든요.
    합창단 하셨다고 하시니 그만두실 때 많이 아쉬우셨을 것 같네요.
    다시 생활과 마음에 여유가 생기셔서 다시 합창단 들어가시길... ^^

    • 둘리토비 2018.10.18 19:40 신고

      다시 합창단을 할 수 있을까요?...^^

      그냥 지금은 듣는데에 감사하고 있습니다.
      적어도 이런 감성을 가졌다는 것이니까요...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