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유럽 클래식음악의 양대산맥이라고 볼 수 있는

노르웨이의 Edvard Grieg(1843~1907) 그리고

핀란드의 Jean Sibelius(1865~1957),


당시 19세기 유럽에서는 

인간의 감정인 즐거움과 슬픔을 표현하는 방식인 

"낭만주의"의 전성시대였습니다. 


음악, 미술, 그외의 예술장르에 지대한 영향을 미쳤으며

그러한 가운데서 약 반세기가 지난 19세기 중반에는

음악의 부분에서는 당시 시대의 새로운 기운과 사상을 잉태한

"국민주의 음악"이 태동해서 많은 음악가들에게 영향을 끼칩니다.


#보헤미야(체코)의 드보르작-신세계교향곡으로 알려진 작곡가

 보로딘, 그리고 림스키 코르사코프같은 러시아의 음악가들에게도

 "국민주의 음악"은 큰 영향력을 미칩니다.


당시 노르웨이는 스웨덴으로부터, 핀란드는 러시아로부터 나라전체가 핍박을 받고 매우 어려운 때였습니다

그렇기에 이곳에서는 "국민주의 음악"보다 더욱 강력한 "민족주의 음악"이 더욱 발전하게 되었습니다.


그 가운데서 가장 두드러진 북유럽의 음악가를 꼽으라면,

단연코 노르웨이의 그리그와 핀란드의 시벨리우스를 꼽게 되었으며,

이들의 음악은 지금도 한 장의 음반에 동시녹음되어 발매될 정도로 북유럽 클래식음악의 정상급 작곡가이기도 했습니다.


<왼쪽은 Edvard Grieg, 오른쪽은 Jean Sibelius>


<그리그와 시벨리우스의 클래식음악의 대표적 합본앨범인 카라얀 지휘의 앨범>


<네빌 마리너 지휘의 음반>


  

<노르웨이 오슬로필하모닉, 합창단의 녹음된 앨범>


그외에도 여러장의 앨범들이 있습니다.



저는 이번에 노르웨이의 음악가인 Grieg의 앨범을 구입했습니다.

핀란드 Sibelius의 기존에 가진 음반과 더불어 따로따로된 음반을 구비하게 되었는데요,

여기있는 음악들을 들으면서 저 북유럽, 북구의 향기를 진하게 느껴보고자 합니다.


<소장중인 앨범>


북유럽, 북구의 음악을 듣는데 있어서, 그리고 저마다의 음반표지에 있어서

노르웨이의 피요르드, 핀란드의 오로라는 상징적인 부분입니다.


여기 음반에서는 노르웨이 Grieg의 부분에서는 오로라, 핀란드 Sibelius의 부분에서는 호수가 배경사진으로 되어 있네요.

그래서 더욱 대비가 잘 되는 듯 합니다.


여기의 음악을 들으면서 미세먼지에 찌들어있는 현재 대한민국에서의 열악한 날씨의 상황,

그리고 불투명한 각종 뉴스들에서 좀 비켜나서 마음껏 그 깨끗한 음악의 향연을 즐기고자 합니다.

여기 사진들과 함께 말이죠.


<노르웨이 송네 피요르드의 절경>


<핀란드 북쪽 칵슬라우타넨에서의 오로라>


<Grieg 페르귄트 조곡 1번>


<Sibelius 7번 교향곡>


그 맑고도 웅장한 음악에 삶의 감성이 새로움을 입습니다~


#여러분의 "공감" "댓글그리고 SNS "공유"는 저의 블로그를 더욱 풍성하게 만들어 주신답니다

(공감은 로그인을 안하셔도 가능합니다^^)


#이 블로그는 구글-크롬에 최적화되어 있습니다(https://www.google.co.kr/chrome/)




 



  1. luvholic 2018.03.25 22:49 신고

    시벨리우스의 7번 교향곡은 웅장한 오로라 사진과도 잘어울리네요~
    마음이 차분해지면서.. 일요일 밤을 마무리 하기 좋은 음악이에요.^^

    • 둘리토비 2018.03.25 23:22 신고

      지금도 저 깨끗한 북유럽이 그립답니다~
      미세먼지로 가득한 여기 한국에서 더욱 그렇습니다~

  2. 공수래공수거 2018.03.26 07:26 신고

    미세먼지가 극성입니다
    말고 깨끗함이 그리워지는 오늘이네요

    청량하고 웅장한 음악으로 대신합니다^^

    • 둘리토비 2018.03.26 18:31 신고

      정말 힘겨웠던 하루였습니다.
      이제 퇴근 후, 집에서 그나마 몸과 마음을 정화시킵니다~^^

  3. 봉리브르 2018.03.26 08:20 신고

    맑은 공기가 가득한 노르웨이. 핀란드가
    더욱 부러운 요즘입니다.
    미세먼지가 극성인 나라에서는
    사람들의 마음마저 옹절해 질 것 같습니다..

    • 둘리토비 2018.03.26 18:32 신고

      맑은 공기가 얼마나 좋은 것인지.....
      저는 지난 핀란드여행때 그 상쾌함을 여전히 잊지 못하고 있습니다.

      한국도 제발 그리될 수는 없는건가요....

  4. Bliss :) 2018.03.26 11:05 신고

    그리그와 시벨리우스 세계적으로 유명하지요!!! 그리그의 페르퀸트 모음곡도 좋아하고 핀란디아 송가도 종종 듣습니다! 앨범까지 구입하셨군요 저도 오늘 이번 주에 골고루 쭉 들어봐야겠네요! 음악 소개 감사합니다!

    • 둘리토비 2018.03.26 18:32 신고

      좋은 음악입니다.
      몸과 마음을 정갈하게 하는 음악입니다~^^

      귀기울여 들어보세요~^^

  5. 『방쌤』 2018.03.26 14:44 신고

    인간의 감성을 표출하는 낭만주의
    요즘에는 서로 숨기기에 급급한 감정인데,, 그래서 더 병이 깊어진다는 생각도 듭니다.
    저런 아름다운 풍경, 그리고 표출되는 사람들의 마음
    어떻게 그 음악이 아름답지 않을 수 있을까요?^^

    • 둘리토비 2018.03.26 18:34 신고

      낭만주의에 북유럽 특유의 깨끗함이 더해진 음악의 느낌까지.....
      그렇게 되어서 오늘날까지도 꾸준히 연주되는 명연주가 탄생이 된 것이지요~

      아 저 맑은 느낌, 정말 담고 싶어요
      그렇기에 더욱 북유럽이 그리워집니다~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