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r Supply - All Out Of Love

2017.03.28 22:56

에어서플라이의 곡은 하나하나가 참 주옥같은 곡입니다.

이미 전에 다른 하나의 곡을 올린 적이 있었는데,

(Making Love Out Of Nothing At All)

오늘은 이 곡을 좀 자주 들었습니다.


그리고 이 곡을 들으면서 진도 팽목항을 떠올렸습니다.


특히 이 곡에서 반복되는 가사 가운데


I know you were right

그렇게 오랫동안 믿음을 지켰기에

believing for so long

당신이 옳았다는 걸 알아요


유가족들의 마음이 이런 마음일 것이고

특히 미수습자의 가족들의 마음이 이럴 것이기에....

격려하고 품어주고 싶습니다.


노래가 위로이기를..........





<Air Supply - All Out Of Love>


I‘m lying alone

전화기를 머리 맡에 두고

with my head on the phone

가슴 아프게 당신을 생각하며

Thinking of you till it hurts

홀로 누워 있어요

I know you‘re hurt too

당신 또한 힘들다는 걸 알아요

but what else can we do?

하지만 우리가 무엇을 할 수 있겠어요?

Tormented and torn apart

고통 속에 슬퍼하는 것 말고...

I wish

삶이 너무 우울할 때마다

I could carry your smile and my heart

당신의 미소와 내 마음을 서로

For times when my life seems so low

전할 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요

 

It would make me believe

그렇게 되면 오늘은 모르지만

what tomorrow could bring

잘 모르지만

When today doesn‘t really know,

내일이 오면 어떻게 될지

doesn‘t really know

내게 믿음을 줄 거예요

 

I‘m all out of love,

난 사랑을 완전히 잃어버렸어요

I‘m so lost without you

당신 없이 난 어찌할 줄을 모르겠어요

I know you were right

그렇게 오랫동안 믿음을 지켰기에

believing for so long

당신이 옳았다는 걸 알아요

I‘m all out of love,

난 사랑을 완전히 잃어버렸어요

what am I without you

당신 없이 난 어떻게 될까요

I can‘t be too late

내가 잘못했다는 걸

to say that I was so wrong

이제라도 고백 할게요

 

I want you to come back

내게 돌아와서

and carry me home

이렇게 길고 외로운 밤을

Away from this long lonely nights

벗어나게 해줘요

I‘m reaching for you,

당신에게 팔을 벌리고 있어요

are you feeling it too

당신도 그걸 느끼나요

Does the feeling seem oh so right

오 그 느낌이 진실인 것 같나요

 

And what would you say

내가 만일 지금 당신에게 전화해서

if I called on you now

더 이상 견딜 수 없다고 한다면

And said that I can‘t hold on

당신은 무슨 말을 할 건가요

There‘s no easy way,

쉬운 길은 없어요

it gets harder each day

매일 더 어려울 뿐이죠

Please love me or I‘ll be gone,

제발 날 사랑해줘요, 그렇지 않음 떠날 거예요

I‘ll be gone

떠날 거예요

 

I‘m all out of love,

난 사랑을 완전히 잃어버렸어요

I‘m so lost without you

당신 없이 난 어찌할 줄을 모르겠어요

I know you were right

그렇게 오랫동안 믿음을 지켰기에

believing for so long

당신이 옳았다는 걸 알아요

I‘m all out of love,

난 사랑을 완전히 잃어버렸어요

what am I without you

당신 없이 난 어떻게 될까요

I can‘t be too late

내가 잘못했다는 걸

to say that I was so wrong

이제라도 고백 할게요

 

Oh, what are you thinking of?

오, 당신은 무슨 생각을 하고 있나요?

What are you thinking of?

무슨 생각을 하고 있나요?

Oh, what are you thinking of?

오, 당신은 무슨 생각을 하고 있나요?

What are you thinking of?

무슨 생각을 하고 있나요?

 

I‘m all out of love,

난 사랑을 완전히 잃어버렸어요

I‘m so lost without you

당신 없이 난 어찌할 줄을 모르겠어요

I know you were right

그렇게 오랫동안 믿음을 지켰기에

believing for so long

당신이 옳았다는 걸 알아요

I‘m all out of love,

난 사랑을 완전히 잃어버렸어요

what am I without you

당신 없이 난 어떻게 될까요

I can‘t be too late

내가 잘못했다는 걸

to say that I was so wrong

이제라도 고백 할게요

 

I‘m all out of love,

난 사랑을 완전히 잃어버렸어요

l‘m so lost without you

당신 없이 난 어찌할 줄을 모르겠어요

I know you were right

그렇게 오랫동안 믿음을 지켰기에

believing for so long

당신이 옳았다는 걸 알아요

I‘m all out of love,

난 사랑을 완전히 잃어버렸어요

what am I without you

당신 없이 난 어떻게 될까요

I can‘t be too late

내가 잘못했다는 걸

to say that I was so wrong

이제라도 고백 할게요

 

I‘m all out of love,

난 사랑을 완전히 잃어버렸어요

I‘m so lost without you

당신 없이 난 어찌할 줄을 모르겠어요

I know you were right

그렇게 오랫동안 믿음을 지켰기에

believing for so long

당신이 옳았다는 걸 알아요


오늘 이제까지 들린 너무나 기가막힌 뉴스들(세월호 침몰 미수습자 추정 유골 일부 발견, 그러나 돼지뼈로 추정)에 

특히 미수습자 가족들의 마음에 너무나 큰 대못을 박는 뉴스들이 어지럽힌 하루였습니다.


부디,

기운내시고 끝까지 신념을 잃지 마시기를 부탁드립니다.

저 역시 끝까지 마음을 다해서 응원하고 기원하겠습니다.


세월호 미수습자들의 행방이 꼭 밝혀져서 사랑하는 가족들의 품으로 모두 돌아올 수 있기를 간절히 기원합니다.



#여러분의 "공감" "댓글그리고 SNS "공유"는 저의 블로그를 더욱 풍성하게 만들어 주신답니다

(공감은 로그인을 안하셔도 가능합니다^^)


#이 블로그는 구글-크롬에 최적화되어 있습니다(http://www.google.co.kr/chrome/)




 


 




저작자 표시
신고
  1. 신기한별 2017.03.29 00:34 신고

    새벽에 멋진 음악 잘 듣고 갑니다.

    어제 아침에 뼈가 나왔길래 유골이라 생각했는데 동물뼈라니 아쉽습니다..

    • 둘리토비 2017.03.29 06:35 신고

      방문해주심에 감사드립니다.

      아쉬움과 분노가 동시에 샘솟는 어제였습니다

  2. Deborah 2017.03.29 00:58 신고

    세월호 유가족 분들에게 바치는 노래인가요? 마음이 아프네요. - -

  3. 늙은도령 2017.03.29 01:26 신고

    에어 서플라이.... 참 오랜만에 그들의 이름을 들어보고 노래를 들어봅니다.
    젊은 시절에는 팝송과 함께했지요.
    정말로 많은 가수와 그룹을 섭렵했지요.
    아마 90년대 중반까지 그랬던 것 같습니다.
    거의 20년을 팝송은 시와 소설, 미술과 함께 저의 젊은날을 가득 채웠지요.
    제일 먼저 미술을 포기했고, 그 다음으로 시와 소설과 작별을 고했지요.
    몇 년 전부터 소설을 다시 쓰기 위해 여러 번 시도했지만 잘 안 되더군요.
    정치와 경제, 언론, 과학이 총망라된 소설인데 1000여 페이지를 쓴 상태에서 멈춰있죠.
    마지막으로 접은 것이 팝송인데, 블로거 활동을 하면서 가끔씩 젊은날의 기억들을 떠올리는 팝송을 접하게 됩니다.

    • 둘리토비 2017.03.29 06:36 신고

      CBS 표준FM(98.1Mhz)을 들으시면
      라디오에서 이런 팝송을 자주 들으실 수 있습니다

      가끔씩 주옥같은 노래들이 나와서
      마음을 사로잡는답니다~~~

  4. *저녁노을* 2017.03.29 05:55 신고

    그리움이 가득한 노래네요.

    잘 듣고 공감하고 갑니다.

    세월호의 아쉬움은 계속되네요.ㅠ/ㅠ

    • 둘리토비 2017.03.29 06:37 신고

      여전히 매력이 넘치는 노래입니다
      마음도 그렇습니다.

      아쉬움, 그리고 분노가 가득했던 어제였습니다

  5. Bliss :) 2017.03.29 06:08 신고

    맞아요. 자기 전에 유골 발견했다는 기사 보고 어떤 아이가 이제야 왔을까 하며 잠들었는데 일어나서 뉴스 보니 돼지뼈 -- ;;ㅠㅠ 유가족 마음에 수십 번 상처를 내네요. 작년에 옥중 수감 중 폐암으로 출소해 사망한 선원이 세월호 비리에 대해서 남긴 유서가 있던데....하나둘씩 양심고백해서 세월호에 관련된 비리들이 시원스럽게 다 밝혀졌으면 좋겠어요. 올린 음악도 잘 듣고 갑니다. 따스한 하루 보내시길요.

    • 둘리토비 2017.03.29 06:38 신고

      부디 진실규명이 제대로 이루어지길 바래요
      이 노래의 가사가 더욱 인상적이어서
      이렇게 블로그공간에 올려보게 되었습니다

  6. 봉리브르 2017.03.29 07:53 신고

    세월호에 관련된 일로
    이렇듯 온 국민들이 오래도록
    아픈 마음에서 헤어나오질 못하고 있는데,
    지금도 여전히 남 일 바라보듯 하는 사람이 있네요..ㅠㅠ
    상처가 너무 커서 오래오래 다독여야 할 것 같은데 말이지요..

    • 둘리토비 2017.03.29 21:37 신고

      인내라는 게 정말 힘든 것 같습니다.
      미수습자 가족들은 오죽하겠습니까,

      그들에게 너무나 큰 빚을 지고 있습니다

  7. 공수래공수거 2017.03.29 08:53 신고

    노래 가사가 참 와 닿습니다
    음악은 사람을 위로합니다

    아픈 상처가 빨리 치유가 되어야될텐데 말입니다

    • 둘리토비 2017.03.29 21:38 신고

      음악이 거대한 메시지까지 담아서
      이 시간 큰 물결을 일으키고 있습니다.

      에어서플라이의 노래가
      이렇게 사람의 마음을 아프게하고 후벼파는것이라는 것, 실감하고 있습니다~

  8. 바람 언덕 2017.03.29 10:41 신고

    하루 하루 피말리고 있었을 그 분들을 위해서라도
    반드시 만날 수 있게 되기를...
    ㅠㅠ

    • 둘리토비 2017.03.29 21:39 신고

      뭐라고 할 말이 없어요.
      그저 제대로 우리가 바라는 모든 것들이 이루어지길....

  9. 까칠양파 2017.03.29 12:25 신고

    제발 제발 제발~ 가족들 품으로 돌아오셨음 좋겠습니다.
    유가족이 되고 싶다는 미수습자 가족의 인터뷰 기사를 읽고 참 많이 울었어요.
    9명은 가족들 품으로, 1명은 감옥으로... 꼭 그렇게 됐으면 좋겠어요.

    • 둘리토비 2017.03.29 21:41 신고

      정말, 그래야만 해요!!!

      제 속도 시커멓지만
      미수습자 가족분들의 속은 시커멓고 썩어 문드러진 그 상한 마음....
      어떻게 말로 할 수가 없습니다~

  10. 『방쌤』 2017.03.29 14:00 신고

    저도 정말 좋아하는 그룹입니다.
    대학시절 알바를 했었는데 항상 귀에 꽂고 들으면서 일을 했던 기억도 나네요.
    아침 일찍 출근했을 때는 사무실에서 혼자 들었던 기억도 나구요.

    우리 단원고 학생들, 모두 가족들의 품으로 돌아올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 둘리토비 2017.03.29 21:42 신고

      폭풍감성을 불러 일으키는 노래이지요
      에어서플라이의 그 매력은 여전합니다.....

      간절함 염원을 담습니다.
      이 노래의 가사에서도 그것을 일부러 찾아내었습니다~

  11. Spatula 2017.09.04 23:30 신고

    예전에 엄청 좋아했던 그룹인데,
    다시 만나니 좋네요.

    • 둘리토비 2017.09.08 18:06 신고

      지금도 가끔씩 라디오에서 들립니다~
      그 때마다 늘 귀 기울이는 곡이지요

      방문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